67OA7Zi47IKs7JeQ6rKMIOyEuOustOyCrCDsnbzsnYQg4oCc7ZeI7ZWY65284oCdIOKAnOunkOudvOKAnSDsnoXrspXsoITsn4E=
변호사에게 세무사 일을 “허하라” “말라” 입법전쟁
대한변호사협회(이찬희 협회장)와 세무변호사회(박종흔 회장), 한국청년변호사회 등 국내 변호사단체들이 “구 세무사법 조항의 헌법불합치 결정에도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 범위를 제한하는 내용으로 위헌적 세무사법 개정안이 발의됐다”고 크게 반발하며 국회 앞 시위에 나서고 있다. 이들 변호사단체는 지난 18일부터 국회 정문에서 양경숙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세무사법 개정안 저지를 위한 1인 시위 릴레이에 나서고 있다. 양경숙 의원안은 세무사 자격 보유 변호사의 세무대리업무 범위를 △ 신고, 신청,
최우석 기자 2020-11-30 16:53:23
4oCL6rWt66+87JeQIO2VnCDqsbjsnYwg642UIOuLpOqwgOyEoCDigJjtjJDqsrDrrLgg6rO16rCc4oCZ
국민에 한 걸음 더 다가선 ‘판결문 공개’
#. A변호사는 민사사건 판례 조사를 위해 법원도서관 판결정보 특별열람실을 찾았다. 열람실 방문을 위해선 이용일 2주 전 오전 7시 사전예약을 해야 한다. 판결문 원본을 직접 검색·열람할 수 있는 유일한 곳이라 인기가 많다. 보통 예약 시작과 동시에 마감된다. A변호사는 열람실에서 제공하는 메모지에 조사한 판례의 법원명, 사건번호를 기재해 돌아갔다. 그런데 메모한 판결을 판결서 인터넷열람 제도를 통해 신청했지만 검색이 되지 않았다. 미확정 판결문이었기 때문이다. A변호사는 판결문 조사를 위해 다음날 오전 7시
장승주 기자 2020-11-22 15:53:59
4oCLW+yeheuyleugiOydtOuNlF0g4oCc7ZaJ7KCV6riw67O467KVIOq1re2ajCDthrXqs7wg6riw64yA4oCd
[입법레이더] “행정기본법 국회 통과 기대”
정부 수립 이후 최초로 행정 법령 전체를 다루는 명문화된 규칙과 기준을 세우기 위한 ‘행정기본법’ 제정안이 국회 계류 중이다. 8일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을 살펴보면 소관위원회인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심사가 진행 중인 것으로 확인된다. 법제처(처장 이강섭)는 지난해 7월 2일 행정기본법 제정 계획을 국무회의에 보고하는 것을 시작으로, 관학공동학술대회 실시, 행정법제 혁신 자문위원회 및 추진단 구성 등을 거쳐, 지난 7월 8일 동 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이후 지난 9월 21일 소관위원회인 법제사법위원회에
장승주 기자 2020-11-09 08:00:00
7JWE64+ZIO2VmeuMgOyXkCDslYXsmqnrkJwg7J6Q64WA7KeV6rOE6raMLi4uIDYy64WEIOunjOyXkCDsgqzrnbzsp4jrk68=
아동 학대에 악용된 자녀징계권... 62년 만에 사라질듯
[사진=연합뉴스] 민법 제915조는 친권자는 그 자(자녀)를 보호 또는 교양하기 위하여 필요한 징계를 할 수 있고 법원의 허가를 얻어 감화 또는 교정기관에 위탁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지난 1958년 민법이 제정된 후부터 62년간 유지되고 있는 조항이다. 그러나 이 조항은 이르면 내년 초부터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질 전망이다. 부모의 ‘자녀 징계권’ 조항을 삭제한 민법 개정안이 곧 국회 본회의를 통과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명백한 범죄임에도 불구하고 훈육의 한 방식으로 치부되어 온 부모의
한석진 기자 2020-11-03 08:00:00
7KCV67aALCDigJjsnoTsi6AxNOyjvOq5jOyngCDrgpntg5wg7ZeI7Jqp4oCZIOyeheuyleyYiOqzoC4uLiDssKzrsJjsuKEg66qo65GQIOuwmOuwnA==
정부, ‘임신14주까지 낙태 허용’ 입법예고... 찬반측 모두 반발
형법 제269조 제1항은 여성이 약물 기타의 방법으로 낙태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며, 형법 제270조 제1항에서는 의사, 한의사, 조산사 등과 같은 의료인이 해당 여성의 부탁을 받거나 승낙을 받은 후 낙태를 하게 하는 경우 2년 이하의 징역에 처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형법이 규정하고 있는 낙태죄의 폐지 여부는 오랜 기간 동안 이어져온 논쟁거리였다. 폐지를 주장하는 쪽에서는 여성의 자기결정권에 초점을, 유지를 주장하는 측에서는 태아의 생명권 및 낙태 예방 조치 강화
한석진 기자 2020-10-12 08:00:00
4oCL6rKA7IKs7KeV6rOE7JyEIOyZuOu2gOychOybkOydtCDqs7zrsJjsiJgg7LCo7KeALi4uIOqygOywsOqwnO2YgSDsi5zsnpHrkKDquYw/
검사징계위 외부위원이 과반수 차지... 검찰개혁 시작될까?
검사 등 내부위원이 과반수를 차지하던 검사징계위원회가 앞으로는 변호사 등 외부위원이 과반수를 차지하는 것으로 바뀌었다.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검사징계법 일부개정법률안’이 24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번 통과된 법률안은 △검사징계위원회 위원 7명->9명으로 확대 △법무부장관의 위원 선임 권한 축소 △법학교수, 비변호사 등 외부위원 확대 등을 골자로 한다. 현행법상 검사징계위원회는 위원장을 포함 7명의 위원으로 구성된다. 법무부장관을 위원장으로 하고, 법무부장관이 지
장승주 기자 2020-09-28 08:00:00
7J6H65Sw66W4IOKAmOuwqeyWtOq2jCDqsJXtmZTigJkg67KV7JWIIOuwnOydmA==
잇따른 ‘방어권 강화’ 법안 발의
피의자신문 중 변호인 조력권 보장, 형사사법절차 완전 전자화 추진, 항소·상고이유서 제출기한 연장 등 피의자·피고인의 방어권을 강화하는 내용의 입법이 추진 중이다. 우선 피의자신문 중 조사관 승인 없이도 변호인 조력이 가능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은 ‘형사소송법 일부개정법률안’이 발의됐다.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이 지난달 21일 대표발의한 개정안은 변호인이 원칙적으로 피의자신문 중 피의자에 대한 조언·상담이 가능함을 법률에 명시하고, 의견 진술 또는 부당한 신문방법에 대한
장승주 기자 2020-09-07 08:00:00
W+yeheuyleugiOydtOuNlF0g7IaN7KCE7IaN6rKwIOKAmOyehOuMgOywqDLrspXigJkg7Iuc7ZaJ
[입법레이더] 속전속결 ‘임대차2법’ 시행
‘2+2’ 계약갱신청구권제와 전·월세상한제를 담은 개정 주택임대차보호법이 지난 31일 전격 시행됐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 관련 법안이 상정되고 본회의를 통과한 뒤 시행까지 걸린 시간은 이틀이면 충분했다.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에 올라온 회의록을 살펴보면, 지난 30일 오후 2시 27분 법안이 상정되자 법제사법위원장대리 백혜련 위원이 제안설명을 했다. 이어 반대토론에 나선 미래통합당 조수진 의원은 “국민의 삶에 엄청난 영향을 미치는 법안, 전 국민의 실생활과 직결된 내용인데도 불과 이틀
장승주 기자 2020-08-03 08:00:00
4oCLW+yeheuyleugiOydtOuNlF0g4oCY7IS47J6F7J6QIOq2jOumrCDqsJXtmZTigJkg7KO87J6E67KVIOqwnOyglSDsi5zrj5k=
[입법레이더] ‘세입자 권리 강화’ 주임법 개정 시동
제21대 국회 개원 3주차, 의원들이 잇따라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21일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박주민, 백혜련, 조정식, 맹성규 의원 등이 각각 주택임대차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 정부가 추진 중인 소위 ‘임대차 3법’을 여당 의원들이 발의하고 있다. ‘임대차 3법’은 주택임대차보호법을 개정해 계약갱신 청구권제, 전월세 상한제, 전월세 신고제를 도입하자는 것이다. 우선, 계약갱신 청구권은 주택임대차의 계약 갱신을 몇 년, 몇 회까지 할
장승주 기자 2020-06-22 07:00:00
1